홍수현 · 마이크로닷 결별 “구체적인 내용 밝히기 어렵다”[공식]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탤런트 홍수현(38)과 래퍼 마이크로닷(26·본명 신재호)이 결별했다. 8일 홍수현 소속사 콘텐츠와이에 따르면, 홍수현은 최근 마이크로닷과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 구체적인 내용은 개인적인 사안이라는 이유로 밝히기 않았다.

두 사람은 지난해 10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 처음 만났다. 띠 동갑 나이차를 뛰어넘고 애인 사이로 발전, 지난 7월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하지만 10월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20여 년 전 지인들에게 거액을 빌려 뉴질랜드로 도주했다는 설이 온라인 커뮤니티, SNS에서 퍼졌다. 마이크로닷은 부모의 혐의를 부인했으나, 피소 사실이 확인되자 출연 중인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활동을 중단했다.


불똥은 홍수현에게도 튀었다. 홍수현의 SNS가 악성댓글로 도배됐다. 마이크로닷은 잠적설까지 불거지며 행방이 묘연한 상황이다. 지난달 21일 결별설이 나왔으나, 당시 양측의 입장을 확인할 수 없어 해프닝으로 끝났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방현규 기자|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