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구내식당서 직원들과 점심 ‘눈길’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수원사업장을 방문해 구내식당을 찾았다.

오늘(3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경기도 수원사업장의 5G 네트워크 통신장비 생산라인을 방문했다.

이 부회장은 구내식당을 찾아 직원들과 점심을 먹었다. 삼성전자의 한 직원 SNS에는 이 부회장과 함께 촬영한 사진이 게재됐다.


이날 이 부회장은 5G 네트워크 생산라인 가동식에서 “새롭게 열리는 5G 시장에서 도전자의 자세로 경쟁력을 키워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5G는 지난해 삼성전자가 제시한 ‘4대 미래성장 사업’ 중 하나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조직개편과 보직인사를 통해 통신장비를 담당하는 네트워크사업부장에 전경훈 부사장을 임명했다.

삼성전자 측은 전 부사장의 임명에 대해 “5G 시대 네트워크 사업을 강화한다는 의미”라고 설명한 바 있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성민지 기자 write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