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인아, ‘섹션TV’ MC 하차 “영광이었고 감사한 시간이었다”

(사진=설인아 인스타그램)
(사진=설인아 인스타그램)

배우 설인아가 1년 8개월 동안 맡아온 ‘섹션TV’ MC 자리를 내려놓는다.

설인아는 지난 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MBC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이하 ‘섹션TV’) 마지막 촬영 및 MC 하차 소감을 밝혔다.

설인아는 ‘섹션TV’ 전 출연진과 함께 찍은 마지막 단체 사진과 함께 “오늘부로 섹션TV 연예통신 식구들과 시청자분들과 헤어져야 할 시간이 왔다”며 “부족했던 저에게 명예로운 자리에 앉혀주신 것만으로도 영광이고 감사한 시간이었다. 사랑해요 섹션 TV! 계속 사랑해주세요!”라는 글을 올렸다.


지난 2015년 데뷔한 설인아는 다수의 작품을 통해 떠오르는 신예 배우로 자리매김했으며, 지난 2017년 5월에는 데뷔 2년 만에 ‘섹션TV’의 최연소 여자MC로 발탁돼 화제를 모았다.

약 1년 8개월 간 능숙한 진행 실력을 보여준 설인아는 ‘2017 MBC 방송연예대상’ 쇼·시트콤 부문에서 여자 신인상을 수상하며 MC로서의 능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한편, 첫 주연작 ‘내일도 맑음’으로 ‘2018 KBS 연기대상’에서 여자 신인상을 수상한 설인아는 연기와 예능을 오가며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방현규 기자|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