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안현모♥라이머 부부 출연…눈물 흘린 이유

(사진=SBS)
(사진=SBS)

‘동상이몽2’에 안현모, 라이머 부부가 출연하는 사실이 밝혀졌다.

7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77회 말미에는 안현모, 라이머 부부의 예고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는 윤혜원, 류승수 부부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류승수는 둘째 아이의 성별이 남자라는 것을 알게 됐고 딸에 이어 아들을 가진 아버지로서 벅찬 감정을 전했다. 아내의 출산이 임박함에 따라, ‘동상이몽2’에서 하차하게 됐다.


이들의 빈자리는 안현모, 라이머 부부가 채운다. 안현모와 라이머는 나란히 앉아 “부부 관찰 예능을 하게 될 줄 몰랐다”면서 “음악이 흐르고 즐겁고 재미있을 거라고 생각하지만 저희가 다르기 때문에”라고 부부생활을 전했다.

또 라이머는 어떠한 이야기를 하던 중 “이건 배신이다. 사기다”라고 말했고 “이건 잘못 하다가 전쟁이 날 수도 있겠구나”라고 밝혔다.

이어 안현모는 “옆에서 보면 힘들어보일 때가 많다”라며 갑자기 눈물을 보였고, 그런 아내의 모습을 본 라이머는 “사연 있는 사람 같지 않냐. 나도 눈물이 난다”며 함께 눈물을 보여 이들 부부의 일상에 궁금증을 높였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방현규 기자|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