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신도시 확정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과천, 인천 계양”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정부가 경기도 남양주 왕숙과 하남 교산, 과천, 인천 계양을 ‘3기 신도시’로 19일 확정했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정부청사에서 ‘2차 수도권 주택공급 계획 및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 브리핑을 갖고 이같이 발표했다.

국토부는 100만㎡ 이상 4곳(12만2000호), 100만㎡ 이하 6곳, 10만㎡ 이하 31곳에서 주택을 공급할 방침이다.


대규모 택지는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과천, 인천 계양 등 4곳으로 서울 도심까지 30분내 출퇴근이 가능하다. 서울 경계로부터 2㎞이내 신규택지로 대부분 훼손되거나 보존가치가 낮은 그린벨트에 해당한다.

이들 4곳은 서울과 1기 신도시 사이 서울 접근성이 용이한 곳에 입지해 있으며 광역급행철도(GTX) 등 광역교통망 축을 중심으로 신규 택지를 개발할 예정이다.

이곳에는 기존보다 2배이상의 광역교통개선부담금(사업비 20%)이 투입되며 입주시 교통불편이 없도록 2년 빨리 교통대책을 수립해 시행할 예정이다. 이에따라 내년 하반기 지구지정을 마치면 2021년부터 주택 공급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방현규 기자|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