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안, “이필모·서수연, 기분 좋아지는 예쁜 커플” 응원

(사진=TV 조선 '연애의 맛')
(사진=TV 조선 ‘연애의 맛’)

배우 이병헌의 동생인 모델 겸 방송인 이지안이 ‘연애의 맛’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지안은 오늘(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보는 것만으로도 행복이 넘치고 기분 좋아지는 예쁜 커플. 필모 오라버니. 지금의 예쁜 마음 변치 말고 우리 수연이 지금보다 더 많이 많이 예뻐해 주시고, 사랑만 가득 넘치도록 주고, 행복하게만 해주셔야 해요. 우리 수연이는 잠들고, 난 필모 오라버니와 인증샷”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지안은 이필모와 함께 찍은 사진도 공개했다.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서수연과 이필모의 사진도 게재했다.


앞서 방송된 TV 조선 ‘연애의 맛’에서 서수연은 이필모에게 자신의 절친한 언니라며 이지안을 소개했다.

이지안은 바비큐 파티를 열고 서수연을 향한 이필모의 진심을 확인했다.

이지안은 “진짜 결혼하고 싶은 마음이 있냐. 방송 아니고 정말 진심으로 있는지 솔직하게”라고 이필모에게 물었다.

이에 이필모는 “제가 수연이를 너무 좋아한다”라며 “결혼 생각은 이미 있다”라고 해 서수현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성민지 기자 write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