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뉴뮤직, 산이와 계약 종료…여혐 논란 의식했나

(사진=래퍼 산이 인스타그램)
(사진=래퍼 산이 인스타그램)

브랜뉴 뮤직이 래퍼 산이와의 전속 계약을 종료했다.

어제(6일) 브랜뉴 뮤직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브랜뉴뮤직은 당일 소속 아티스트 산이의 전속 계약이 종료되었음을 전한다”라고 밝혔다.

브랜뉴 뮤직은 “당사는 산이와의 깊은 논의 끝에 전속 계약을 종료하기로 상호 합의하였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산이는 지난달 ‘이수역 사건’ 영상을 SNS에 게재해 ‘여성혐오’ 논란으로 도마 위에 올랐다.

이후 그는 신곡 ‘페미니스트’, ‘6.9cm’, ‘웅앵웅’을 발표했다.

산이는 ‘브랜뉴이어 2018’ 무대에서도 일부 관객들과 설전을 벌인 바 있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성민지 기자 write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