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숙대 함흥냉면집에 “예술이다” 극찬 [동영상]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골목식당’ 백종원이 서울 청파동의 함흥냉면 식당을 극찬했다.

어제(19일) 방송된 SBS ‘골목식당’은 숙명여대 뒤 하숙골목으로 알려진 청파동을 찾았다.

이날 백종원은 숙대에서만 12년, 총 43년 경력의 함흥냉면집을 방문했다. 사장님은 “잘했다고 할 거에요”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냉면을 접한 백종원은 “담음새라고 하죠. 사리모양만 봐도 내공이 느껴진다”라고 기대를 드러냈다.

맛을 본 뒤에는 고개를 갸우뚱하더니 말없이 식초와 겨자를 넣고 다시 맛을 봤다.

이어 백종원은 “솔직히 말씀드리면 저는 평양냉면 함흥냉면 집이 있으면 평양냉면 집을 가는 스타일인데 정말 맛있다. 겨자 식초를 안 넣어도 충분히 맛있다”라고 감탄했다.

백종원은 “진짜 맛있다. 예술이다”를 연발하며 엄지를 추켜세웠다.

또 백종원은 “함흥냉면 마니아들이 있다면 여기 와서 재평가해줬으면 좋겠다. 제가 20년만 젊으면 무릎 꿇고 냉면을 배우고 싶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 냉면집은 장사가 잘 안 돼 3개월 전 가게를 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성민지 기자 write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