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10경기 득점 갈증 내려가는 시원한 ‘멀티 골’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손흥민(26·토트넘)이 2018-2019시즌 10경기 만에 ‘멀티 골’을 선보였다.

손흥민은 1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카라바오컵 4라운드(16강) 웨스트햄과의 원정 경기에서 전반 16분과 후반 9분 두 골을 넣는 쾌거를 이뤘다.

시즌 10경기 동안의 무득점 우려를 해소하는 골이었다.


손흥민은 “언제나 웨스트햄과 펼치는 런던 더비는 특별하다”면서 “이겨서 좋다. 가장 중요한 것은 이겼다는 점이다. 다음 라운드로 향했고, 드디어 골도 넣었다”라고 말하며 미소지었다.

그는 2018년 러시아 월드컵과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했으며, 9월과 10월 A매치에도 참가했다.

손흥민은 “너무 오래 걸렸다”면서 “골을 넣어서 정말 기분이 좋다. 결국 다시 골을 넣었다”라고 흡족해했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성민지 기자 write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