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옥중변론 예정…윤서인, 김세의, 김부선 사건까지

(사진=연합뉴스)

현재 법정 구속 중인 강용석 변호사가 자신이 맡고 있는 사건들을 옥중변론할 것으로 보인다.

26일 故 백남기 씨 유족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만화가 윤서인 씨와 전직 MBC 기자 김세의 씨가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아울러 이들의 변호를 맡고 있던 강용석 변호사에게도 세간의 관심이 집중됐다.


윤서인 씨와 김세의 씨는 각각 벌금 700만 원을 선고받았다. 하지만 그동안 이들의 변론을 맡고 있던 강용석 변호사는 사문서위조 혐의로 징역 1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김씨는 자신을 변호해 준 강용석 변호사가 이틀 전 구속된 상황에 대해 “충격과 걱정이 좀 많았다”면서도 ‘변호인을 바꿀 생각이 있느냐’는 취재진 물음에는 “없다”고 말했다. 강 변호사는 향후 자신이 맡은 사건들을 ‘옥중변론’할 것으로 보인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방현규 기자|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