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혜 측, “11년 만에 협의 이혼? 본인 확인 중”

(사진=박은혜 인스타그램)

 

배우 박은혜 측이 이혼 소식에 대해 “본인에게 확인 중”이라는 답변을 내놨다.

박은혜의 소속사 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4일 다수 매체에 “본인에게 (이혼 사실을) 확인 중이다. 연락이 되는대로 입장을 정리해 알리겠다”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박은혜가 11년 만에 협의 이혼했으며 쌍둥이 자녀의 양육권을 갖게 된다고 보도했다.

박은혜는 2008년 4월 4살 연상 사업가와 결혼했고, 3년 후 쌍둥이 아들의 엄마가 됐다.

한편, 영화 1998년 ‘짱’으로 데뷔한 박은혜는 2003년 MBC 드라마 ‘대장금’에서 연생 역으로 스타덤에 올랐다.

비주얼다이브 연예스포츠팀|storyboard@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