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내일채움공제, 3년간 600만원 적립 시 ‘3000만원’ 받는다고?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중소·중견기업 정규직 취업자를 위한 청년내일채움공제에 관심이 쏠린다.

청년내일채움공제란 중소·중견기업에 정규직으로 취업한 청년들의 장기근속을 위하여 고용노동부와 중소벤처기업부가 공동으로 운영하는 사업이다.

2년 또는 3년간 근속할 경우 성과보상금 형태로 만기공제금을 받을 수 있다.


대상은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 청년이다. 군필자의 경우 복무기간에 비례하여 참여제한 연령을 연동하여 적용, 최고 만 39세로 한정된다.

학력 제한은 없다. 단, 정규직 취업일 기준 고등학교 또는 대학 재학·휴학할 경우 신청할 수 없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2년형과 3년형 두 유형이 있다. 2년형의 경우 청년 본인이 2년간 300만원(매월 12만 5천원)을 적립하면 정부(취업지원금 900만원)와 기업(400만원, 정부지원)이 공동 적립돼 2년 후 만기공제금 1600만원과 이자를 받을 수 있다.

3년형은 청년 본인이 3년간 600만원(매월 16만 5천원)을 적립하면 정부(취업지원금 1800만원)와 기업(600만원, 정부지원)이 공동 적립돼 3년 후 만기공제금 3000만원과 이자를 수령할 수 있다.

청년은 본인 납입금 대비 5배 이상을 수령해 미래 기반을 닦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만기 후 중소벤처기업부의 내일채움공제(3~5년)로 연장가입 시 최대 8년의 장기적인 목돈도 마련할 수 있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워크넷-청년공제 홈페이지(www.work.go.kr/youngtomorrow)에서 신청할 수 있다.

운영기관의 워크넷 승인 완료 후에 중소기업진흥공단 홈페이지(www.sbcplan.or.kr)에서 청약을 신청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고용노동부 홈페이지나 고객상담센터(국번없이 1350)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성민지 기자|writer@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