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공항 사고, 동승자 계속 “조심”이라고 외쳐

(사진=김해공항 사고 영상)

김해공항 사고 당시 영상이 공개되면서 여러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11일 오후 2시 한 수입차 커뮤니티에는 김해공항 사고를 두고 ‘고의과속 사고’라는 취지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지인에게 받은 사진들과 전언이다. 어제자 김해공항이라는데 3시리즈가 저기서 과속하다가 택시 짐 내리고 있는 걸 부딪혀서 사람이 튕겨나갔다”며 “운정자, 목격자 증언을 들어봐야겠지만 사고 장면 봐서는 서있는 택시에 갖다 부딪힌 것”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이와 함께 김해공항 사고 현장 사진들과 영상을 첨부했다. 해당 사진에는 BMW 차량 앞유리와 범퍼가 부서지고 택시 역시 트렁크부터 옆까지 쓸린 자국이 남아있다.

김해공항 사고는 전날(10일) 낮 부산 강서구 김해공항에서 발생했다. BMW 차량에 치인 택시기사는 현재 중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해공항 사고 영상에 따르면 BMW 차량은 고가를 오르며 속도를 올리고, 커브길을 그대로 통과해 정차한 택시와 택시기사를 쳤다. 택시기사는 차량이 다가오는 것을 느끼고 허겁지겁 달려갔지만 빠른 속도로 달려온 BMW 차량에 치이고 만다.

특히 동승자가 계속해서 “조심”이라고 외치며, 과속에 대한 우려를 나타내고 있었다는 점에서 급발진은 아니었을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방현규 기자|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