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오늘부로 당 대표직 내려놓는다” [속보]

(사진=연합뉴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사퇴 의사를 밝혔다.

홍 대표는 지방선거 참패 책임이 모두 자신에게 있다면서 당 대표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말했다.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한 홍 대표는 “우리는 참패했고 나라는 통째로 넘어갔다. 모두가 제 잘못이고, 모든 책임은 저에게 있다. 국민 여러분들의 선택을 존중한다”라면서 “오늘부로 당 대표직을 내려놓는다”고 말했다.

이어, “부디 한 마음으로 단합하셔서 (자유한국당이) 국민들로부터 신뢰받는 정당으로 거듭나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홍 대표는 미리 준비한 사퇴 입장문만 읽고 퇴장했다.

비주얼다이브 정치부 |storyline@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