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귀국하자마자 폭풍 트윗… “더이상 북핵 위협 없다”

(사진=트위터 화면)

 

6·12 북미정상회담을 마치고 귀국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연이어 트윗을 남겼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제 막 착륙했다. 정말 긴 여행이었지만 내가 (백악관) 집무실을 떠난 날 보다 모든 사람들이 이제 훨씬 더 안전하다고 느낄 수 있다”고 썼다.


이어, “더이상 북한으로부터 핵위협은 없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만남은 흥미롭고 매우 긍정적인 경험이었다. 북한은 미래를 위한 훌륭한 잠재력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을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내가) 취임하기 전에 사람들은 우리가 북한과 전쟁을 벌일 것이라는 가정하고 있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북한이 우리의 가장 크고 가장 위험한 문제라고 했지만, 더 이상은 아니다. (모두들) 평안한 밤이 되길!”이라고 덧붙였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이다솜 기자 visualedito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