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배가 ‘라디오스타’서 밝힌 유튜브 수익은? [동영상]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가 ‘라디오스타’에서 입담을 과시했다.

어제(1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가 출연해 뷰티 크리에이터 활동 계기부터 부모님께 집을 사드린 사연을 전했다.

이사배는 유튜버 구독자 150만 명을 보유하고 있는 뷰티 크리에이터다.


이사배는 과거 MBC 분장팀에서 7~8년 간 근무했으나, 특수 분장 중 화상을 입어 퇴사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수익구조를 묻는 말에도 시원하게 답변했다. 이사배는 “수익 창출구조가 복잡한데 구독자 수와 시청 시간, 이탈률과 스킵 비율을 종합해서 결정된다”라고 설명했다.

이사배는 “콘텐츠 중 가장 인기 있는 것은 ‘연예인 커버 메이크업’”이라고 언급했다.

앞서 그는 가수 선미와 아이유, 이효리, 배우 김민희와 고준희 등의 커버 메이크업으로 화제를 낳았다.

이사배는 최근 고향에 부모님 집을 마련한 일화도 전했다.

김구라는 “부모님이 집을 사는데 돈을 얹어 드린 거냐, 아니면 그냥 사드린 거냐”라고 물었다.

이사배는 “보탠 거다. 하지만 제가 보탠 금액이 훨씬 더 많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고향 집이라 엄청 비싼 건 아니지만 조만간 해드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향후 계획에 대해 “주 업무는 내 영상을 채널에 업로드 하는 일이다. 이 부분을 소홀히 하면 안 될 것 같고, 그게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예능을 워낙 좋아하니까 또 기회가 온다면 출연하고 싶다”면서 “채널 운영에 집중하면서, 동시에 내가 필요한 부분에 잘 쓰일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고 소망을 드러냈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성민지 기자 write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