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본, 문세흥과 열애설 직접 부인 “10년 남친은 일반인”

(사진=MBN)

배우 이본과 촬영감독 문세흥의 열애설에 대해 이본 본인이 직접 부인했다.

16일 한 연예 매체는 이본의 10년 된 남자친구가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등에 참여한 촬영감독 문세흥이라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하지만 이본의 소속사와 함게 이본이 직접 나서 이를 부인, 열애설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판명났다.

16일 오전 이본은 한 매체와의 전화 인터뷰를 통해 “문세흥 감독은 배우 박상민과 함께 친하게 지내는 분 중 한 명이다. 어울리는 날도 많고 싱글이라서 이런 말이 나온 것 같다”며 열애설을 직접 부인했다.


이본은 이어 “얼마든지 친하게 지낼 수 있는 건데 왜 제 지인 분들을 저와 엮는 걸까”라고 불쾌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본은 “제 남자친구는 평범한 일반인”이라고 밝히며 “앞으로 공개 연애할 생각은 없다”는 입장을 전하기도 했다.

앞서 이본은 MBN ‘비행소녀’에 출연해 “알고 지낸 것까지 10년 됐다”면서 현재 연애 중임을 밝힌 바 있다. 그는 “내 삶의 질을 위해 연애는 꼭 필요하다고 본다. 그래서 끊임없이 연애한다”고 밝혔다.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방현규 기자|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