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 6년 만에 ‘슈돌’ 하차… 봉태규 합류

(사진=KBS 2TV)

 

방송인 이휘재 가족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하차한다.

한 예능국 관계자는 13일 일간스포츠에 “이휘재 가족이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마지막 촬영을 지난주 마쳤다”고 밝혔다.


방송은 이달 다음달 초까지 나올 예정이나 이미 마지막 녹화를 끝냈다는 설명. 이휘재와 그의 쌍둥이 아들인 서언·서준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첫 출연자로, 2013년 9월부터 지금까지 햇수로 무려 6년간 함께 해왔다.

이휘재 가족의 하차로 이동국·샘 해밍턴·고지용 가족이 프로그램을 이끌어가며, 봉태규 가족이 합류한다.

비주얼다이브 연예스포츠팀|storyboard@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