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국가공무원 공채 선발 6106명 확정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정부가 2018년 국가공무원 공개채용 선발 인원을 6106명으로 확정했다.

인사혁신처는 지난 2일 ‘2018년도 국가공무원 공개경쟁채용시험 및 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 계획’을 관보와 사이버국가고시센터에 공고했다.

직급별 선발인원은 5급 383명, 7급 770명, 9급 4953명이다. 총 선발인원은 6106명으로 지난해 6023명보다 총 83명 증가했다.


5급은 행정직군 267명(지역구분모집 33명 포함), 기술직군 71명(지역구분모집 9명 포함), 외교관후보자 45명을 선발한다.

7급은 행정직군 526명, 기술직군 204명, 외무영사직 40명을 뽑으며, 9급은 행정직군 4504명, 기술직군 449명을 선발한다.

공직 대표성을 높이기 위해 장애인(7·9급), 저소득층(9급) 구분모집 선발인원도 늘렸다.

장애인은 법정 의무고용비율 3.2%의 약 두 배인 6.5%, 300명을 뽑는다. 저소득층도 9급 채용인원의 법정 의무비율 2%를 웃도는 2.7%, 134명을 선발한다.

공채시험의 필기시험은 5급(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 포함)이 3월 10일, 9급이 4월 7일, 7급이 8월 18일에 각각 치러진다.

5급 공채와 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의 원서접수는 2월 7∼9일 진행된다.

비주얼다이브 사회부 | press@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