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방인’ 서민정·안상훈 부부의 달콤한 뉴욕 데이트

(사진=JTBC)

서민정이 훈남 남편과 달콤한 뉴욕의 데이트 모습의 스틸샷이 공개됐다.

첫 방송부터 큰 화제를 몰고온 JTBC 예능 ‘이방인’ 2회 방송(9일 예정)에는 서민정과 남편 안상훈의 깨가 쏟아지는 데이트가 그려질 예정이다. 손을 꼭 맞잡고 거리를 거니는 다정한 모습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내고 있다.

앞서 뉴욕에 살고 있는 서민정은 ‘이방인’을 통해 반전 매력을 지닌 남편 안상훈과 꼬마 숙녀 9살 딸 예진이와 함께 하는 유쾌하고 소소한 일상을 공개,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특히 이번 주에는 오랜만에 단 둘이 즐기는 서민정, 안상훈 부부의 데이트가 시청자들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두 사람은 10여 년 전 첫 만남을 떠올리고 추억에 젖어들며 데이트 분위기를 더욱 무르익게 만들었다고. 무엇보다 남편 안상훈이 세심하게 서민정도 기억하지 못하는 것들을 기억해내며 보는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한편 서민정 부부의 따뜻한 일상을 엿볼 수 있는 예능 프로그램 JTBC ‘이방인’은 오는 9일 오후 6시에 2회가 방송되며, 관련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비주얼다이브 연예스포츠팀|storyboard@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