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류화영, 독보적인 섹시미 발산·연기도 합격점 [동영상]

 

(사진=KBS2 '매드독' 캡쳐)
(사진=KBS2 ‘매드독’ 캡쳐)

 

걸그룹 티아라 출신의 배우 류화영이 KBS2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을 통해 그동안 감춰왔던 섹시미를 발산해 화제다.


11일 방송된 ‘매드독’에서 류화영은 보험사기를 조사하는 ‘매드독’의 멤버, 장하리로 첫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류화영은 조직적으로 보험사기를 일삼는 병원에 환자로 위장 잠입, 의사와 상담 받는 척하면서 남몰래 사기의 증거를 모으는 연기를 능청스럽게 해냈다.

더욱이 그는 가슴이 파인 드레스로 섹시미를 발산, 남자 의사을 홀렸다. 그 사이 ‘매드독’의 다른 멤버인 박순정(조재윤 분)이 병원 컴퓨터에서 증거 자료들을 빼돌렸다.

KBS2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은 천태만상 보험 범죄를 통해 리얼한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낼 센세이셔널한 보험 범죄 조사극이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비주얼다이브 연예스포츠팀|storyboard@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