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광희, 군기 바짝 든 모습으로 국방부 행사 MC 활약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입대 전 ‘무한도전’ 멤버로 활약한 방송인 황광희가 국방부 행사를 통해 오랜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황광희는 13일 오후 국방부 대강당에서 진행된 금연 토크 콘서트에서 MC를 맡아 매끄러운 진행 솜씨를 선보였다.


금연 토크 콘서트는 금연에 성공한 장병의 경험담을 공유하고 자유롭게 대화를 나누는 행사다.

황광희는 금연 토크 콘서트에서 “군대에서 금연 하나만큼은 꼭 얻어가겠다”는 각오를 밝히며 금연서약서를 작성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금연 토크 콘서트에는 그룹 에이프릴 멤버들이 축하 무대 게스트로 등장해 장병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2010년 아이돌 그룹 제국의 아이들로 데뷔한 황광희는 남다른 입담으로 일찌감치 예능인으로 자리잡았다. 그는 올해 1월 제국의 아이들이 해체 수순을 밟으면서 새 소속사 본부이엔티와 계약을 체결, 독자적으로 활동하다가 3월 13일 육군 훈련소에 입소하면서 군 복무를 시작했다.

황광희는 육군 군악대 군악병으로 복무 중이다. 전역일은 2018년 12월 12일이다.

비주얼다이브 연예스포츠팀|storyboard@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