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이 떠나는 게 아쉬운 딸 태은 “아빠랑 놀고 싶은데” [동영상]

 

(사진=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차태현이 사랑스러운 세 자녀와 여행을 준비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11일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에는 배우 차태현과 함께한 라오스 편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차태현은 라오스로 떠나기 전 아들 수찬 군과 딸 태은, 수진 양과 짐을 꾸렸다.

큰딸 태은 양은 아빠에게 “거기서 죽지 말고, 다치지 말고”라며 “아빠 거기서 악어에 잡아먹히면 거지 된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또, “아빠랑 놀고 싶은데”라고 아쉬워했다.

수진 양도 아빠에게 안겨 ‘브이’ 포즈를 취하는 등 귀여운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네티즌들은 “삼 남매 너무 사랑스럽다” “차태현이 평소에도 애들과 잘 놀아주는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비주얼다이브 연예스포츠팀|storyboard@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