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무경찰, 오늘(11일)부터 휴가시 KTX ‘무료’로 이용한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11일 코레일이 의무경찰도 병장 이하 군 장병과 마찬가지로 휴가 기간 KTX를 포함한 모든 열차에 무임승차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의무경찰은 위로‧포상‧청원휴가와 정기외박으로 주민등록상 거주지를 찾거나 공무상 출장, 병원 진료 등으로 열차를 이용하는 경우 부대에서 받은 증명서를 매표소에 제출하면 돈을 내지 않고 탑승할 수 있다.

코레일은 지금까지 의무경찰에게 제공하던 10%의 할인을 15%로 늘리고 나머지 차액을 경찰청에서 부담하게 됐다.


이와 함께 의무경찰이 여행 목적과 관계없이 기차를 탑승할 경우 10%의 할인 혜택도 받아볼 수 있다.

코레일 관계자는 “국방의무를 이행하는 군 장병과 의무경찰에 대해 형평성 있게 동등한 수준의 할인 혜택을 부여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며 “의무경찰의 운임할인을 군과 같이 확대할 때 코레일의 부담은 연간 1억 원가량으로 추산된다”고 전했다.

비주얼다이브 사회부 | press@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