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티빙’, 내년 1월 3일부터 실시간 방송 무료 서비스

(사진=tvN '도깨비' 방송 캡처)
(사진=tvN ‘도깨비’ 방송 캡처)

21일 CJ E&M이의 디지털 플랫폼 ‘티빙(TVING)’이 내년 1월 3일부터 실시간 방송을 무료로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1월 3일부터 티빙 고객이라면 누구나 tvN, Mnet. 온스타일, OCN, 투니버스 등 1·53개 인기 유료 채널을 HD급 고화질로 무료 시청할 수 있다.

아울러 CJ E&M은 티빙을 기반으로 글로벌 OTT(인터넷 기반의 TV 서비스)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한다고 밝혔다.


한국 콘텐츠 선호도가 높은 일본 베트남, 태국 뿐 아니라 내년 1분기에는 미국‧유럽‧중남미를 포함한 전 세계로 진출할 예정이다.

비주얼다이브 IT경제팀 |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