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메신저 최대 6개 분할 ‘그룹 영상통화’ 도입

(사진=페이스북)
(사진=페이스북)

20일 페이스북이 메신저에 ‘그룹 영상통화’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그룹 영상통화’를 통해 같은 채팅 그룹에 속한 사람들끼리 얼굴을 마주보며 영상통화를 즐길 수 있다.

페이스북 메신저의 그룹 영상 통화는 최대 6개의 분할 화면을 통해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대 50명까지 대화에 참여해 실시간으로 통화 내용을 들으며 음성, 문자. 스티커, 이모티콘, GIF 이미지 등을 주고받을 수 있다.

해당 기능은 그룹 채팅방 오른쪽 상당에 있는 캠코더 아이콘을 누르면 사용할 수 있다.

버튼이 활성화되고 약 3초 후에는 그룹 내 모든 사람에게 영상통화에 대한 알림이 전송되고, 각자 수락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영상통화 연결 중에도 초대하고 싶은 사람에게 알람을 보낼 수 있다.

업데이트는 기기별, OS 버전별 등 다양한 조건에 따라 점진적으로 적용된다는 방침이다.

전 세계 모든 iOS 및 안드로이드 사용자가 사용할 수 있게 되기까지는 며칠이 소요될 예정이다.

비주얼다이브 IT경제팀 |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