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마리오’ 모바일게임 오늘(15일) 전세계 출시

(사진=닌텐도 홈페이지)
(사진=닌텐도 홈페이지)

15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 저널이 일본의 닌텐도 비디오 게임 ‘슈퍼마리오’의 모바일버전 ‘슈퍼마리오 런’을 전 세계에 출시한다고 전했다.

해당 앱은 애플의 아이폰과 아이패드에서 독점 서비스될 예정이다.

기존 슈퍼마리오와 유사한 게임룰을 가지고 있지만, 모바일이라는 점에서 유저들이 스크린을 손가락으로 두드려 마리오를 점프시키는 방식이다.


게임은 초반 단계까지 무료로 즐길 수 있지만 풀 버전을 이용하려면 9.99달러(한화 약 1만 1,600원)을 결제해야 한다.

한국어를 포함해 총 15개국에서 출시되며 영어, 일본어, 독일어 등 9개 언어를 지원한다.

하지만 아쉽게도 한국어 서비스는 내년 초 시작될 전망이다.

비주얼다이브 IT경제팀 |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