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미국에서 드론 배달 개시…평균 10분 소요

drone20일(현지시간) 세계 최대 편의점체인 세븐일레븐이 구글과 아마존을 제치고 미국 내에서 처음으로 정규 상업용 드론 배송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미국 IT전문 매체 리코드가 보도했다.

리코드에 따르면 세븐일레븐은 지난 11월 한 달 동안 네바다주 리노에서 드론 배송 시험을 77회 성공했다.

고객 77명은 자신의 집 앞에서 드론 배송을 통해 상품을 받아봤다.


세븐일레븐과 드론 제조사인 플러티는 올해 7월 네바다주 리노에서 한 고객에게 치킨 샌드위치와 도넛, 사탕, 슬러시, 커피를 배송했다.

아마존이 지난 주 처음으로 상업용 드론 배송 시연에 성공한 것과 비교했을 때도 앞서 성과를 보고 있는 것을 나타났다.

세븐일레븐이 인구 밀집 지역 및 교외에서 드론 배송을 성공한 것과 달리 아마존은 영국 시골 지역에서 드론 배달을 시연했기 때문.

한편 세븐일레븐은 주문을 받은 지 평균 10분 안에 배송을 완료했다.

비주얼다이브 IT경제팀 |story@visau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