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승리, 빵빵 터지는 마성의 입담 [동영상]

 

th2
(사진=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빅뱅 승리가 멤버들과 ‘라디오스타’ MC들을 쥐락펴락했다.

2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빅뱅 편 2탄이 방송됐다. 거침없는 입담을 자랑하는 빅뱅, 그 사이에서도 승리가 입담을 과시하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승리는 거미와의 일화도 털어놨다. 거미는 지난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승리가 내 생일파티에 왔는데 술을 전부 좋은 걸로 바꿔놓고 그냥 가버렸다”라고 말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승리는 “그때 고급술 2병 값을 계산하고 갔다”라며 “너무 억울해서 영수증 찾아갖고 MBC로 달려올 뻔했다”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영상=네이버 TV캐스트)

비주얼다이브 디지털편집국 뉴스팀  l visualeditor@visualdive.co.kr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