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초 출시되는 신형 ‘모닝’ 내외장 이미지

(사진=기아자동차)
(사진=기아자동차)

22일 기아자동차가 신형 모닝(프로젝트명 JA)의 내외장 렌더링 이미지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2011년 신형 출시 후 6년 만에 선보이는 3세대 풀 체인지 모델이다.

기존 모닝보다 한층 더 세련되고 커진 외관 디자인이 시선을 잡아 끈다.


신형 모닝의 전면부는 헤드램프와 라디에이터 그릴이 연결돼 일체감을 주면서, 당당한 인상과 함께 넓어 보이는 외관을 구현했다.

측면부는 바퀴를 감싸고 있는 부위를 아치형으로 약간 튀어나오게 디자인해 볼륨감과 함께 단단한 느낌을 주고 있다.

후면부는 기존 모델의 리어램프 디자인을 계승해 C자형 형상을 더 명확하게 하고 눈에 잘 띄도록 램프 폭을 넓혔다.

기아차는 신형 모닝의 실내 공간을 수평으로 전개된 내부 레이아웃으로 스타일리쉬하고 깔끔하게 구며 효율적인 공간을 구성했다.

한편 신형 모닝은 내년 초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mo1mo3

비주얼다이브 IT경제팀 l story@visualdive.co.kr

공유